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싱하이밍 中대사 "코로나19 사태 지원 감사"...문희상 의장 "시 주석에 위로서한 전달"

기사승인 2020.02.13  16:49:12

공유
default_news_ad2
싱하이밍 중국 대사 (사진=차이나 랩)

싱하이밍 신임 주한 중국대사는 13일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과 한국 국민, 정당, 기업이 모두 물심양면으로 지원해 주셔서 방역에 많은 도움이 됐다"며 감사인사를 표했다.

싱 대사는 이날 국회에서 문희상 국회의장을 만나 "대단히 감동이고 고맙게 생각한다"면서 "중국 국민을 대표해 감사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싱 대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문제와 관련해 시진핑(習近平) 국가 주석이 직접 지휘하며 엄격한 조치를 취하고 있다"며 "이번 사태를 함께 극복하면 양국 관계는 폭발적으로 발전할 것으로 본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한 양국은 운명공동체로서 한반도 평화 안정을 추구하는 등 많은 부분에서 공통점을 갖고 있다"면서 "한국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 4관왕을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문 의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는 단순히 중국만의 문제가 아니라 인류가 같이 힘을 합쳐서 극복해야 하는 사태"라면서 "동주공제라는 사자성어로 표현하면 같은 배를 타서 서로서로 구제해야 하는 것"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비 온 뒤에 땅이 굳는다’는 속담을 언급하면서 "오히려 전화위복이라고 이번 사태를 잘 극복하면 양국관계가 한 단계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문 의장은 "오늘 인사를 오신다고 해서 시 주석에게 보내는 위로의 편지도 준비했다”며 “꼭 전달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문 의장은 시 주석에 보내는 서한을 통해 "전 중국 인민이 합심하여 피해 상황을 조기에 수습하고 평온한 일상을 되찾을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면서 "대한민국 국회를 비롯한 우리 국민 모두가 한마음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

ad37

김한나 기자 grn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