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美 국무부, '주한대사관저 월담' 인사 국회의원 출마에 "자유 선거 지지"

기사승인 2020.03.24  06:51:13

공유
default_news_ad2
미국 국무부 휘장(사진=홈페이지)

미국 국무부는 주한 미국 대사관저를 무단 침입한 한국 시민단체 회원이 국회의원 출마 자격을 얻은데 대해 자유 선거의 원칙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국무부는 미 대사관저 침입으로 구속됐던 김유진 씨가 한국 민중당 비례대표 후보로 나선 것과 관련해 “미국 정부는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의 자유롭고, 공정하며, 투명한 선거를 지지한다”고 VOA에 말했다.

김 씨 등 한국대학생진보연합 회원들은 지난해 10월 한미 방위비분담금 협상과 관련해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 대사를 규탄하면서, 미국 대사관저에 담장을 넘어 침입한 뒤 농성을 벌인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사건 직후 국무부는 “14개월 만에 일어난 두 번째 대사관저 불법 침입 사례”라며 강한 우려를 표명했다.

지난 16일 보석 허가로 석방된 김 씨는 앞서 민중당의 청년 비례 후보 경선에 참가해 2위를 차지했고, 지난 5일 민중당 비례대표 국회의원 후보 7번을 배정받았다.@

 

ad37

김한나 기자 grn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