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경화 장관, '코로나-19' 관련 아프리카 지역 공관장 화상 회의..."재외국민 보호방안 논의"

기사승인 2020.04.01  19:24:32

공유
default_news_ad2
아프리카 지역 공관장 화상회의 모습(사진=외교부)

외교부는 1일 오후 강경화 장관 주재로 아프리카 지역 공관장들과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아프리카내 '코로나-19' 확산과 이동 제한 동향을 점검하고, 재외국민보호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공관장들은 관할 지역내 '코로나-19' 확산 현황과 이에 따른 출입국 제한과 봉쇄 조치 등을 보고하고, 재외국민 보호 및 귀국 지원 관련 활동시 애로사항과 향후 대응 방안 등을 집중적으로 개진했다. 

강경화 장관은 정부가 국민 안전을 최우선 목표로 '코로나-19' 대응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만큼, 재외공관 차원에서도 우리 국민들에 대한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주재국 정부와 긴밀히 소통하면서 적극적으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회의에는 아프리카 지역의 주남아공대사와 주모로코대사, 주세네갈대사, 주케냐대사, 주코트디부아르대사 등 주요 공관장 5명과 '코로나-19' 대응 관련 본부 유관 부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ad37

김한나 기자 grahak11@gmail.com-

<저작권자 © SPN 서울평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